외국인 대상 코로나 검사? ‘이해하기 어렵다’는 목소리 높여~ 탤런트 김인석씨 결혼처 안젤라 다문화가정

 

방송인 김인석이 지자체의 외국인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 의무화 행정명령에 불합리하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지난 18일 김인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경기도내 외국인 노동자를 대상으로 한 토로나19 진단검사의 행정명령에 반대하는 국민청원을 공유했습니다.

이에 김인석은 “경기도에서 현재 한국에서 일하고 있는 모든 외국인을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를 실시한다고 합니다. 지금 상황이 얼마나 위험한지 잘 알고 있고 우리 모두 더 신중하고 냉정하게 행동해야 한다는 사실도 잘 알고 있습니다.하지만 지금까지 한국에서 한국인과 마찬가지로 외국에 나가 본 적도 없이 생활했던 외국인까지 강제로 검사해야 한다는 것은 좀 이해하기 어렵습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이어 “저는 그것보다 해외에서 유입되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 여행자의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야기를 들어보니, 다문화 가정 중에 임신 중인 분도 계시고, 다른 질병으로 치료 중인 분도 계시다고 합니다. 아무런 증세 없이 방역수칙을 잘 지키고 위험한 곳에 가지도 않은 이런 분들까지 모두 코로나 검사소에 가서 검사를 받아야 할까요? 왜 한국에 거주하는 외국인입니까라며 따끔하게 충고했다.

김인석은 또 경기 입장에서도 불필요한 많은 비용이 들 겁니다. 저보다 더 현명하고 이 분야에서 전문가들이 내린 결정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도 좀 수정해야 할 부분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혹시 이런 것 때문에 한국에 살고 있는 모든 외국인들이 코로나를 전파하는 사람들처럼 보일까봐 걱정이에요. 저와 같은 생각이라면 제 프로필에 링크를 남겨둘게요. 동의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경기도는 도내 외국인 근로자와 고용 사업주를 대상으로 3월 8일부터 22일까지 15일간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하도록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불법체류 외국인(미등록 이주민)의 경우 이 기간 동안 진단검사를 받을 경우 단속 유예 등 아무런 불이익도 받지 않는다고 합니다.

한편 KBS 공채 개그맨 김인석은 1980년생으로 올해 42세입니다. 서울 출신으로 인하대 경제학과를 졸업했습니다.김인석은 여섯 살 아래인 안젤라 박을 지인의 소개로 만났고, 2014년에 두 사람은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안젤라 박은 미스 하와이진 출신으로 아리랑 국제방송, EBS, KBS 국제방송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전문 유아 MC로서의 실력을 인정받은 바 있습니다” 두 사람 사이에는 김태양 군과 김태산 군의 2남이 있습니다.